> 연예 > 핫포토
[화보] 서정희, 일곱 가지 색으로 완성한 고품격 스타일
정다미 기자  |  dami307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8.19  14:44: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지오아미코리아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방송인 서정인이 화보를 통해 팔색조 매력을 자랑했다.

19일 디지털 매거진 지오아미코리아(GIOAMI KOREA)가 서정희와 함께 한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는 ‘20 F/W 그녀… 컬러를 말하다’를 테마로, 디자이너 카티아조(katiacho)가 제안하는 일곱 가지 컬러를 서정희만의 감성과 느낌으로 표현하는 콘셉트로 진행됐다.

‘패션 아이콘’이자 ‘베스트셀러 작가’로 등극한 서정희는 팔색조 매력을 담은 화보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우아한 빈티지 핑크(graceful vintage Pink), 프렌치 레드(french Red), 클래시 브라운(Classy Brown), 로얄 퍼플(Royal Purple), 미드나잇 블루(Midnight Blue), 레트로 블랙(Retro Black), 포레스트 카키(Forest Khaki) 등 총 7가지 컬러마다 서정희는 자신만의 아우라를 발산했다. 자유로우면서도 품격 있는 서정희만의 스타일이 카티아조 패션과 만나, 명불허전 화보가 탄생했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서정희는 “패션은 지나가지만 스타일은 영원히 남는 것”이라며 “새 드레스를 입는다고 우아해지는 것이 아니다. 내면의 빛, 맑음이 (화보를 통해) 비춰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서정희는 레드 톤의 컬러로 염색한 헤어스타일이나, 나이를 가늠할 수 없는 자유로운 패션 스타일 등에 대해 “살면서 당연히 자유가 있다고 생각했는데 자유가 없던 삶을 살았다. 지금 난 진정 자유를 누리고 살고 있다. 나에게 하지 말라는 사람은 없다. 제가 선택하고 결정한다. 머리를 염색하든, 어떤 것을 하든가. 이것이 짜릿하고 흥분된다”고 털어놨다.

최근 베스트셀러로 등극한 에세이 ‘혼자 사니 좋다’를 통해 서정희는 ‘20대처럼 다시 사랑을, 연애를 해보고 싶다’는 마음을 드러낸 바 있다.

이에 대해 서정희는 “진짜 미치도록 사랑의 열병을 앓고 싶다고 생각하기도 했다. 이런 내 자신에 놀라고 있다. 한 번은 기회가 오지 않을까. 나는 낙심하지 않는다. 모든 잘못된 시도는 전진을 위한 또 다른 발걸음이다. 토마스 에디슨의 말처럼 ‘잘못된 결혼이야말로 또 다른 사랑의 전진을 위한 발걸음’이라 생각하니까”라고 설명했다.

서정희와 카티아조가 함께 한 더 많은 화보 컷은 지오아미코리아 공식 홈페이지 및 SNS에서 만날 수 있다.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대기자 : 류재복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고문변호사: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변호사)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팩스 (02) 6924-2419
Copyright © 2020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