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TV방송
여수 개도, 임원희의 소확행 여행 "메뉴판 없는 맛집 어디?"
이은경 기자  |  elaine9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6  22:58:4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코리아데일리=이은경기자] 임원희의 여수 개도 여행이 화제다.

16일 방송되는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배우 임원희가 단짝 코미디언 김민교와 개도라는 섬을 찾았다.

최근 김민교에게 "인간극장을 보고 가고 싶어진 곳이 있었다"고 말한 임원희는 16일 SBS '미우새' 방송에서 김민교와 배를 타고 개도를 방문했다.

개도는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에 위치한 섬으로, 섬 모양이 개처럼 생겼다 해서 '개도'로 불리게 되었다.

우여곡절 끝에 ‘인간극장’ 멸치잡이 형제와 만나게 된 임원희는 수줍은 소녀 팬처럼 설레했다. 더욱이 '멸치잡이 형제'에게 싸인과 인증 샷까지 받아 내며 당당히 '성공한 팬'으로 거듭났다.

또한 메뉴판이 없는 식당에서 임원희와 김민교는 주인의 추천을 받아 꽃게찜과 서대회를 주문했다. 밑반찬으로 나온 전어와 꼴뚜기 젓갈을 맛본 두 사람은 맛에 감탄했다.

이어 서대회를 맛본 임원희는 "새콤달콤 기가 막힌다"고 평가했고, 김민교는 "맛있을거라고 예상은 했는데 진짜 맛있다. 와이프 데려오면 진짜 좋아할거 같다"고 말했다.

SBS '미운 우리 새끼'는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된다.

이은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사장:박인환  |  발행인 겸 편집인 : 주식회사 미디어케이디 김양순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편집국장:이성호  |  고문변호사 : 백성근 변호사 (경남 창원 소재 백성근 변호사 사무소)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Copyright © 2018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