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영화
뉴미디어아트 대안영화제 ‘네마프2021’ 개최오는 8월 19일~8월 27일까지 온/오프라인으로 다채롭게 열려
이연서 기자  |  narcissist0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8.18  09:54:4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네마프2021’ 공식 포스터

[이연서 기자] 국내 유일의 영화와 전시를 아우르는 뉴미디어아트 대안영화제인 제21회 서울국제대안영상예술페스티벌(www.nemaf.net, 이하 네마프2021)이 오는 8월 19일~8월 27일까지 9일간 온/오프라인으로 다채롭게 개최된다.

이번 네마프 2021은 대안영화, 디지털영화, 실험영화, 비디오아트 등 뉴미디어아트 영상과 전시를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축제의 장으로, 20개국 140여 편의 작품이 롯데시네마 홍대, 서울아트시네마, 서교예술실험센터 등에서 상영 및 멀티스크리닝 전시된다. 안전하고 즐거운 관람을 위해 네마프 2021은 철저한 방역과 좌석간 거리두기로 운영되며 사전예약을 해야만 참가할 수 있다. 사전예약 신청은 네마프 홈페이지(www.nemaf.net)를 통해 가능하다.

올해 네마프 2021은 ‘예술과 노동’을 주제로 다양한 상영 프로그램을 구성하였다.

아녜스 바르다, 장 뤽 고다르 감독 등의 작품을 선보이는 ▶‘창조행위: 영화라는 노동’ 주제전, 그동안 접할 기회가 적었던 독일의 비디오아트 작품을 한자리에서 모아볼 수 있는 ▶‘독일 비디오예술 특별전’, 세계 최초 서사영화를 만든 알리스 기 블라쉐(Alice Guy-Blache), 아방가르드 필름의 효시 제르멘느 뒬락(Germaine Dulac) 등 초기 영화사에서 중요한 업적을 남긴 여성감독 4인의 ▶ ‘재구성되는 영화의 역사전’, 역대 최고의 작품공모 경쟁률에서 본선작으로 선정된 ▶한국신작전, 글로컬신작전, 뉴미디어시어터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올해 네마프2021은 대안영상예술의 활성화를 위해 (사)한국대안영상예술협회와 공동으로 주최하며 홍이현숙, 한계륜, 심혜정작가가 공동조직위원장으로 참여해 더욱 프로그램을 알차게 구성했다.

한편,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직접 전시장을 찾지 못하는 관객을 위해 온라인 전시상영도 준비하였다.

2020~2021 공공예술프로젝트 마을가게미술관을 통해 소개됐던 작품 중 10편을 엄선해 <마을가게미술관 특별전>, 부모와 아이가 함께 양질의 대안영상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기획된 <영유아를 위한 대안영상예술전>이 네마프2021 축제 기간 동안 온라인전용 플랫폼 온피프엔(http://www.onfifn.com)를 통해 전시된다.

이연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  미디어총괄전무 : 김삼용
영상본부장 : 최상기  |  편집이사 : 김유경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변호사)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팩스 (02) 6924-2419
Copyright © 2021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