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핫뮤직
신인선, ‘트롯페스타’ 서울 공연 성료 “무대 찢었다”
정다미 기자  |  dami307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1.09  16:50:2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빅컬쳐엔터테인먼트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신인선, ‘트롯페스타’로 사이다 가창력 자랑 ‘발라드-록-뮤지컬 소화’

가수 신인선이 다채로운 장르를 섭렵하며 ‘트롯 팔색조’ 수식어를 입증했다.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트롯페스타 : 미스터트롯4인 & 레전드 전국투어 콘서트’(이하 ‘트롯페스타’)가 지난 7일 개최됐다.

‘트롯페스타’는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준결승에 진출하며 신흥강자로 떠오른 신인선, 김수찬, 나태주, 류지광이 수많은 히트곡으로 국민들의 마음을 흔든 레전드 설운도와 함께하는 전국 투어 콘서트다.

‘미스터트롯’ 4인방 신인선, 김수찬, 나태주, 류지광은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 ‘환희’를 열창하며 서울 공연의 시작을 알렸다. 팬들은 코로나19로 거리두기를 지키며 1층부터 3층까지 가득 채웠고, 환호 대신 박수로 열화와 같은 성원을 보냈다.

특히 신인선은 발라드부터 뮤지컬, 록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드는 트로트로 팬들의 마음을 녹였다. 신인선은 자신의 신곡 ‘신선해(Fresh)’를 비롯해 ‘바램’ ‘아직도 어두운 밤인가봐’ ‘또 만났네요’ ‘고맙소’ 등의 개인 무대를 선사해 3천 명의 관객들을 열광하게 만들었다. 또 류지광과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의 ‘이룰 수 없는 꿈을 향해(The Impossible Dream)’를 열창하며 뛰어난 가창력을 자랑했다. 레전드 설운도와 함께한 무대에서는 ‘다함께 차차차’ ‘쌈바의 여인’ ‘사랑의 트위스트’ 등에 맞춰 춤과 노래를 선사하며 흥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관객들은 “꿈만 같다. 귀호강 제대로 했다” “무대를 찢었다” “극찬 속에 첫 콘서트가 마무리돼 팬으로서 너무 자랑스럽다” “레퍼토리가 다양한 최고의 쇼다” “‘신선해’가 히트칠 날이 다가온다” “공연 준비에 방송에 방방곡곡 다니느라 힘들었을 텐데 고생했다” “유쾌한 인선님은 멘트도 유쾌 상쾌하다” “전체적인 무게를 딱 잡고 가는 느낌이었다” “단연 압권이다” 등 호평을 쏟아냈다.

신인선은 “코로나19로 다들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데 오랜만에 관객들과 호흡할 수 있어 행복했다. 노래에 맞춰 박수로 화답해 주셔서 더 신나게 무대를 마쳤다. 많은 관객분들과 만날 수 있어서 뜻깊었고 앞으로 남은 투어 공연에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다. 팬들과 함께 해 에너지를 많이 얻은 것 같다. 건강한 모습으로 다음 공연에서 또 만나 뵙길 희망한다”고 전국 투어 콘서트를 시작한 소감을 전했다.

3천 명의 관객들과 함께한 ‘트롯페스타’는 서울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오는 21일 대구 엑스코(EXCO) 컨벤션홀으로 열기를 이어갈 계획이다. 또 12월 12일 울산 KBS홀, 24일 인천 송도컨벤시아, 27일 부산 벡스코 제1전시장, 2021년 1월 9일 김대중 컨벤션센터 다목적홀, 23일 일산 킨텍스 3A홀에서 전국 투어를 펼칠 예정이다.

한편 신인선은 ‘내일은 미스터트롯’ 출연 이후 ‘사랑의 콜센타’ ‘뽕숭아학당’ ‘불후의 명곡’ ‘히든싱어’ 등의 방송, KBS2라디오 ‘김혜영과 함께’ 등으로 대세 트로트 스타로 거듭나고 있다.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대기자 : 류재복  |  편집 이사 : 김유경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한결 (이오영 대표 변호사)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팩스 (02) 6924-2419
Copyright © 2021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