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영화
유아인X박신혜… 영화 ‘#살아있다’, 오는 9월 8일 넷플릭스 오픈
정다미 기자  |  dami307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8.25  18:33:3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넷플릭스(Netflix)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영화 ‘#살아있다’가 넷플릭스(Netflix)를 통해 전 세계 관객들과 만난다.

오는 9월 8일부터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가 유아인, 박신혜 주연의 ‘#살아있다’를 전 세계에 서비스한다. 한국을 제외한 모든 국가에서는 넷플릭스 브랜딩이 돼 넷플릭스 영화로 소개된다.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

미국 TV 다큐멘터리 시리즈 ‘스몰 비즈니스 레볼루션’을 연출, 제작하는 등 다방면에서 활약 중인 할리우드 시나리오 작가 맷 네일러의 각본을 원작으로 신예 감독 조일형이 연출과 각색을 맡았다.

유아인, 박신혜 주연의 ‘#살아있다’는 지난 6월 24일 개봉해 신선한 소재와 배우들의 호연으로 190만 관객을 사로잡으며 코로나19로 침체된 극장가에 활기를 불어넣었던 바 있다.

‘#살아있다’는 평범한 사람들이 외부와 소통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이 단절된 채 가장 일상적인 공간인 아파트에서 고립되어 생존해가는 방식을 현실적으로 그려내며 큰 호응을 얻었다.

영화 ‘베테랑’, ‘사도’, ‘버닝’, ‘국가부도의 날’ 등 시대와 장르 불문, 캐릭터에 일체된 연기를 보여줬던 유아인이 생존자 준우로 분해 인간적이고 친근한 캐릭터로 연기 변신을 선보였다.

준우는 어느 날 잠에서 깨어나 보니 가족과도 연락이 끊긴 채 아파트에 고립되었음을 알게 되고, 문밖에는 정체불명의 존재들이 가득하고 집 안에서 버티기엔 물과 식량이 턱없이 부족한 상황에 직면한다.

유아인은 세상과 단절된 채 혼자 남겨진 준우의 절박한 감정을 현실적으로 그려내며 캐릭터에 생동감을 불어넣었다.

특히 데이터, 와이파이가 끊겨 아무와도 연락할 수 없다는 사실에 준우의 절망이 극에 달하는 순간 또 다른 생존자인 유빈이 등장하며 ‘#살아있다’는 새로운 전환을 맞는다.

영화 ‘형’, ‘침묵’, 드라마 ‘피노키오’, ‘닥터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폭넓은 사랑을 받아온 박신혜는 도심 한가운데 고립된 또 다른 생존자 유빈 역으로 유아인과 호흡을 맞췄다.

박신혜는 준우와 달리 치밀하면서도 침착하게 극한의 상황에 대처하는 대범한 캐릭터 유빈을 자신만의 색깔로 완성하며 극을 풍성하게 만들었다.

디지털 시대의 재난을 참신하게 그려낸 생존 스릴러 ‘#살아있다’는 오는 9월 8일부터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시청자들에게 공개되며, 31개 언어의 자막과 5개 언어의 더빙으로 서비스된다.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대기자 : 류재복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고문변호사: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변호사)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팩스 (02) 6924-2419
Copyright © 2020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