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핫포토
[화보] 김효진, 변함없는 넘사벽 비주얼
정다미 기자  |  dami307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08  14:50: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더네이버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배우 김효진이 오랜 만의 활동에도 빛나는 미모를 자랑했다.

8일 하이엔드 멤버십 매거진 ‘더네이버’가 김효진과 함께 한 화보를 공개했다.

김효진은 다양한 착장을 자신만의 분위기로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것은 물론 프로페셔널한 포즈와 독보적인 분위기로 원조 화보 장인 다운 면모를 톡톡히 선보이는 등 오랜 만에 화보 촬영 현장에 등장했지만 긴 공백기가 느껴지지 않아 촬영 내내 스태프들의 찬사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특히 김효진은 1년 전 둘째 아이를 출산을 했다는 것이 믿겨지지 않을 만큼 아름다운 몸과 건강한 피부를 유지하고 있어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고.

   
▲ 사진=더네이버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김효진은 두 아이를 낳고 육아와 살림을 하는 동안에도 연기를 하고 싶었던 마음을 내비쳤다. 김효진은 지난 2013년 개봉 한 영화 ‘결혼전야’ 이후 약 8년 만에 JTBC 새 드라마 ‘사생활’로 활동 재개를 알렸다.

김효진은 그간 자신이 출연했던 작품 중 가장 큰 여운을 남긴 영화로 ‘돈의 맛’과 ‘무명인’을 꼽았고, 호아킨 피닉스가 연기한 ‘조커’를 보며 자극을 받았다고 전했다. 김효진은 “그간 ’다시 연기를 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가장 많이 했던 거 같다. 그런 생각 끝에는 ‘내가 배우라는 직업을 정말 사랑했구나’라며 그 소중함을 새삼 확인하곤 했다. 그런 과정이 있었기에 다시 현장에 있을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감사함을 느낄 수 있게 됐다”고 털어놨다.

현재 촬영 중인 드라마 ‘사생활’는 생활형 사기꾼이 국가적 사생활에 의도치 않게 개입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로 김효진과 함께 서현, 고경표가 호흡을 맞춘다. 김효진이 맡은 캐릭터 ‘정복기’는 상위 1% 기술을 지닌 사기꾼으로 매력도가 높은 인물.

김효진은 “저만의 색깔로 잘 살려보고 싶다. 또 오랜만에 나서는 촬영장인 만큼 감독님과 배우들, 스태프들과 함께 어울리며 좋은 에너지를 받고 싶다”고 새 작품에 대한 기대를 내비쳤다.

얼마 전 남편 유재태와 아이 둘이 담긴 가족사진을 촬영하며 뿌듯했다고 전한 김효진은 “점점 더 가족에 대한 사랑이 무엇인지 깨닫고 있다. 특히 둘째를 낳고 더욱 끈끈하게 결합되는 가족의 느낌을 받고 있다. 요즘 들어 제 자신이 현명해지고 지혜로워지길 바라는 기도를 자주 한다”며 가족에 대한 깊은 애정도 전했다.

김효진의 더 다양한 모습이 담긴 인터뷰 화보와 영상은 ‘더네이버’ 5월호와 공식 홈페이지, 공식 인스타그램 및 유튜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대기자 : 류재복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고문변호사: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변호사)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팩스 (02) 6924-2419
Copyright © 2020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