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TV방송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 의문의 전학생으로 첫 등장 ‘미스터리한 존재감 발산’
정다미 기자  |  dami307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7  10:54: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드라마하우스, 키이스트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보이그룹 워너원 출신 가수 겸 배우 옹성우가 첫 등장부터 심상치 않은 존재감을 드러낸다.

17일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극본 윤경아/제작 드라마하우스·키이스트) 측은 의문의 전학생 최준우(옹성우 분)의 ‘천봉고’ 입성 첫날을 공개하며 오는 22일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옹성우, 김향기, 신승호의 출연으로 화제가 된 ‘열여덟의 순간’은 위태롭고 미숙한 ‘Pre-청춘’들의 세상을 있는 그대로 들여다보는 감성 청춘물. 사소한 일에도 감정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는 열여덟, 누구에게나 스쳐 지나갔을 법한 순간을 리얼하고 깊숙하게 담아내며 풋풋한 감성과 진한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준우는 전학 첫날의 긴장과 설렘은커녕 감정을 읽을 수 없는 모습으로 호기심을 자극했다. 어딘지 쓸쓸하면서도 생각에 잠긴 눈빛으로 미스터리한 존재감을 발산하는 준우와 담임 대신 준우를 교실로 안내하는 반장 마휘영(신승호 분)의 젠틀하고 따뜻한 미소가 대비를 이룬다.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 팽팽한 대립각을 세우며 ‘숨멎’ 긴장감을 선사했던 두 소년이 앞으로 어떤 전개로 얽히게 될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자극되고 있다. 특히 한없이 어둡고 싸늘했던 영상 속 모습과 극강의 온도 차를 보이는 휘영의 진짜 얼굴이 무엇인지 궁금증을 증폭한다.

그런가 하면 아침 등굣길에 우연히 마주쳤던 준우와 같은 반이 된 유수빈(김향기 분)의 모습은 설렘을 자극했다. 낯선 소년을 향한 묘한 이끌림과 호기심 어린 눈길이 벌써부터 풋풋한 로맨스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열여덟의 순간’ 제작진은 “전학생 최준우의 등장이 열여덟 소년, 소녀에게 어떤 변화들을 일으키게 될지 지켜봐 달라”며 “풋풋하지만 깊이 있는 공감을 선사할 ‘열여덟의 순간’과 옹성우, 김향기, 신승호의 시너지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준우의 전학과 함께 벌어지는 크고 작은 사건들 속에 함께 변화하고 성장해가는 수빈과 휘영까지, 열여덟 ‘Pre-청춘’들의 이야기를 담은 ‘열여덞의 순간’은 ‘바람이 분다’ 후속으로 오는 22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한편 ‘열여덟의 순간’은 풋풋하고 싱그러운 ‘청량케미’로 설렘을 자극하는 옹성우, 김향기부터 대세 배우로 주목받은 신승호, 대체 불가한 매력의 강기영의 만남이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심이영, 김선영, 정영주 등 이름만으로 확신을 주는 연기 고수들이 가세해 극의 리얼리티를 높이고, 차세대 라이징 스타 등극을 예고하는 신예 군단이 대거 합류한 만큼 유쾌한 활력을 불어넣으며 시너지를 빚어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JTBC 드라마페스타 ‘힙한선생’, 2부작 단막극 ‘한여름의 추억’을 통해 섬세한 연출력과 감성적인 영상미로 호평을 끌어낸 심나연 감독과 드라마 ‘공부의 신’, ‘브레인’, ‘완벽한 아내’ 등을 통해 참신한 필력을 인정받은 윤경아 작가가 의기투합해 감성을 자극하는 차별화된 청춘 학원물의 탄생을 기대케 하고 있다.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대기자 : 류재복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편집국장:이성호  |  고문변호사: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변호사)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Copyright © 2019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