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TV방송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X박민영 ‘장롱키스’ 공개
정다미 기자  |  dami307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04  11:42:3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제공

[코리아데일리 정다미 기자] 박서준-박민영의 아찔하고 심장 떨리는 비밀 연애가 시작돼 시청자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4일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연출 박준화/ 극본 백선우, 최보림/ 이하 ‘김비서’)는 박서준-박민영의 아찔하고 은밀한 ‘장롱키스’ 예고 스틸을 공개했다.

앞서 썸을 타던 두 사람이 뜨거운 키스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며 쌍방로맨스의 시작을 알린 바, 9화부터 전개될 이들의 아슬아슬하고 비밀스러운 연애에 관심이 모아진 상황.

이 가운데, 4일(오늘) 9화 방송을 앞두고 장롱 안에서 심쿵유발 스킨십을 하고 있는 영준과 미소의 모습이 선 공개돼 심장을 뒤흔든다.

무릎 포옹부터 은밀 아이컨택까지 장롱 안에서 스파크가 찌릿하고 튀는 이영준(박서준 분)과 김미소(박민영 분)의 모습이 담겨 있어 설렘을 폭발시키는 연애를 예감케 한다.

스틸 속 영준은 장롱에 걸터앉아 한 손으로 미소의 어깨를 애틋하게 감싸 안고 있다. 꼭 잡아 두겠다는 듯 품에 미소를 가두고 응시하는 영준과 그의 무릎에 앉아 조용히 눈을 맞추는 미소의 모습이 이제 막 연애를 시작한 커플의 달달함을 드러낸다.

특히 영준의 품 안에 폭 안겨 있는 미소는 사랑스러운 미소를 지어 시선을 강탈한다. 영준 역시 꿀이 뚝뚝 떨어지는 눈빛으로 설렘 부스터에 시동을 건다.

무엇보다 두 사람이 자석에 이끌리듯 점점 가까워져 심장을 두근거리게 한다. 동시에 두 사람이 있는 곳이 좁디 좁은 장롱이라는 점이 시청자들의 상상력을 자극하며 과연 이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김비서’ 제작진은 “9화부터 박서준-박민영의 아찔하고 심장 떨리는 비밀 연애가 시작된다. 오늘 방송에서 박서준이 장롱 안에 들어가게 된 사연과 박서준과 박민영의 달콤한 ‘장롱키스’가 공개될 예정”이라며 “두 사람의 로맨스를 중심으로 흥미진진한 전개가 이어지니 기대해 달라”고 전해 오늘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김비서’는 재력, 얼굴, 수완까지 모든 것을 다 갖췄지만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이영준(박서준 분)과 그를 완벽하게 보좌해온 ‘비서계 레전드’ 김미소(박민영 분)의 퇴사밀당로맨스.

매주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4주 연속 드라마 화제성 지수 1위(굿데이터 코페레이션 기준) 등 뜨거운 화제성과 시청률을 동시에 잡으며 적수 없는 수목극 최강자임을 공고히 하고 있다.

뜨거운 화제성과 시청률로 상승세가 어디까지 치솟을지 기대를 모으는 ‘김비서가 왜 그럴까’ 9화는 오늘 밤 9시 30분 tvN을 통해 방송된다.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  미디어총괄전무 : 김삼용
영상본부장 : 최상기  |  편집이사 : 김유경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고문변호사 : 김영생 변호사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팩스 (02) 6924-2419
Copyright © 2022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