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생활 > 공연/전시
드림콘서트, 올해로 24번째..역사 깊은 꿈의 무대 “오늘(12일) 최종 라인업은?”
김지희 기자  |  jinny_71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2  12:35:4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2018 드림콘서트 포스터

[코리아데일리=김지희 기자] 당대 최고의 가수들만 설 수 있다는 꿈의 무대 ‘드림콘서트’가 오늘(12일) 열린다.

‘제24회 사랑한다 대한민국 2018 드림콘서트(이하 드림콘서트)’는 오늘(12일) 오후 5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올해 드림콘서트는 윤시윤, 설인아, 차은우(아스트로)가 진행을 맡으며 글로벌 한류 열풍을 이끌고 있는 대표 스타들이 총출동할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드림콘서트 최종 라인업은 샤이니 태민, 레드벨벳, 세븐틴, NCT, 러블리즈, 여자친구, 마마무, 아스트로, 다이아, 유앤비(UNB), 유니티(UNI.T), 엠엑스엠(MXM), 더보이즈, 티알씨엔지(TRCNG), 골든차일드, 윤하, 투포케이, 헤일로, 빅플로, 드림캐쳐, 프로미스 나인(fromis_9), 마이틴, 인투잇(IN2IT), 립버블, 샤샤, 아이즈가 출연을 확정했다.

특히 이번 드림콘서트는 해외 관객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전 세계 K팝 팬들이 찾는 무대다운 공연 진행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

최고의 라인업과 함께 아스트로 차은우, NCT 제노, 러블리즈 케이, 여자친구 은하 등 국내 대표 아이돌 그룹 멤버들이 특별한 VCR 영상까지 촬영해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1995년 시작해 올해 24번째를 맞이한 역사를 지닌 드림콘서트는 당대 대표 가수들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가장 큰 규모의 K팝 공연으로 꼽힌다.  

김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제호 코리아데일리
사장:박인환  |  상임고문:신상현, 명정민  |  자문위원장:정찬우  |  발행인 겸 편집인:김양순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편집국장:이성호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써밋(대표변호사 박장수)
발행소 : 코리아데일리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4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Copyright © 2018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