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스포츠월드
LAC, 크리스 폴-그리핀 활약으로 PHX 잡고 3연승… PHX는 4연패 수렁
강윤중 기자  |  qlm752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1.01  16:08:5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LAC, 크리스 폴-그리핀 활약으로 PHX 잡고 3연승… PHX는 4연패 수렁

[코리아데일리 강윤중 기자]

   
[사진 출처 : 인터넷 커뮤니티]

NBA LA 클리퍼스가 3연승 행진을 벌였다. 반면 피닉스 선즈는 4연패 늪에 빠졌다.

클리퍼스는 1일(이하 한국 시간) 미국 애리조나주에 위치한 피닉스 토킹 스틱 리조트 아레나에서 열린 2016-2017시즌 미국 프로 농구(NBA) 피닉스 선즈와의 원정 경기에서 116-98로 승리를 거두었다. 크리스 폴이 3점슛 2개 포함해 24득점 8어시스트 5리바운드, 블레이크 그리핀이 21득점 11리바운드, 디안드레 조던이 19득점 11리바운드, J.J 레딕이 13득점 3리바운드로 코트 내, 외곽을 휘저으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1쿼터는 팽팽했다. 브랜든 나이트의 점프슛과 크리스 폴의 점프슛으로 맞붙었다. 이후 계속 접전이 이어졌다. 클리퍼스가 그리핀(7득점), 조던(6득점), 폴(4득점) 등 주축 선수들의 고른 활약을 앞세웠다면 피닉스는 알렉스 렌(6득점), 레안드로 바르보사(5득점)의 벤치 멤버들이 빼어난 활약을 펼쳤다.

그러나 2쿼터 들어서 분위기가 점점 클리퍼스로 넘어가기 시작했다. 32-33으로 팽팽히 맞서던 클리퍼스는 2쿼터 종료에 5분 26초를 남기고 그리핀의 패스를 받은 레딕의 슛이 림을 통과하면서 34-33으로 역전에 성공했다. 이후 그리핀과 조던의 슛이 잇따라 터지면서 점수 차를 벌렸다.

폴-그리핀-레딕의 활약을 앞세워 클리퍼스는 전반전을 48-36의 점수차로 마쳤다. 그리핀이 15득점 6리바운드, 조던이 10득점 6리바운드로 맹활약했고, 폴이 6득점 3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공격에 힘을 보탰다. 제공권 싸움에서는 21-21로 팽팽했지만, 클리퍼스가 야투율에서 41.9%로 피닉스(38.5%)에 앞섰다. 피닉스는 실책(14개)에서 발목을 잡혔다.

후반 들어 클리퍼스는 피닉스의 압박 수비에 고전했다. 레딕이 펼치는 인사이드 공격도 쉽지 않았다. 클리퍼스로 넘어갈 듯 보였던 분위기는 어느덧 다시 팽팽해졌다. 2쿼터 후반과 3쿼터 초반의 분위기가 반전되었다. 레딕의 인사이드 돌파 성공으로 54-48로 벌어지는 듯 싶었으나 에릭 블레드소에게 골 밑을 내준 뒤 추가 자유투까지 허용해 3점 차까지 쫓겼다.

그러나 폴이 빼어난 위치 선정으로 상대의 오펜스 파울을 이끈 뒤 공격에서 점수를 뽑아 리드를 지켰다. 센터 그리핀은 스몰포워드 같은 몸놀림으로 골 밑 돌파를 이루며 공격에 힘을 보탰다. 클리퍼스는 폴과 그리핀의 활약으로 다시 기세를 올려 점수를 벌리기 시작했다. 3쿼터 막판 오스틴 리버스와 폴의 인사이드 돌파로 점수는 12점 차로 벌어졌다.

82-70으로 3쿼터를 마친 클리퍼스는 4쿼터에도 기세를 더 올려 피닉스의 추격을 따돌렸다. 4쿼터 초반에는 20점 차까지 벌어지기도 했다. 피닉스의 반격이 이뤄지면 폴의 3점슛이 잇따라 터지면서 피닉스의 추격에 찬물을 끼얹었다.

강윤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대기자 : 류재복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고문변호사:법무법인 써밋 (박장수 대표변호사)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팩스 (02) 6924-2419
Copyright © 2020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